[전생애] 국회, 장애인 관련 7개 법안 의결 > 복지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료실

복지뉴스

사회 | [전생애] 국회, 장애인 관련 7개 법안 의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5-23 00:00 조회5,493회 댓글0건

본문

19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가 열린 19일 장애인 관련 법안 총 7개가 국회의 문턱을 넘었다. 국회는 이날 여야 간 이견 없는 무쟁점 법안 총 135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이날 통과된 장애인 관련 법안은 장애인연금법 일부개정안(대안), 장애인복지법 일부개정안(대안), 특수교육법 일부개정안, 정신보건법 전부개정안(대안), 도로교통법 일부개정안, 평생교육법 개정안(대안), 점자기본법안 등 총 7개다.

◈ 장애인연금법
먼저 장애인연금법 일부개정안(대안)은 최동익, 강창일, 양승조 의원의 법안을 통합한 것으로 최초 발의 3년 만에 국회를 통과했다.

현행법은 장애인연금으로 지급된 금품이나 이를 받을 권리는 압류할 수 없도록 하고 있으나, 장애인연금이 금융기관의 예금계좌에 입금돼 다른 금원과 섞이게 되면 압류금지의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

이에 개정안은 수급자가 신청하는 경우 장애인연금만이 입금되는 수급자 명의의 지정된 계좌로 장애인연금을 입금하도록 하고, 해당 계좌의 채권은 압류할 수 없도록 규정했다.

* 문의 : 보건복지부 장애인자립기반과 044-202-3321

◈ 장애인복지법
발의 3년 만에 국회를 통과한 장애인복지법 일부개정안 역시 비슷한 골자다. 장애수당과 장애아동수당 및 자녀교육비 등이 예금채권 압류를 막기 위해 수급자가 신청하는 경우, 지정된 계좌로 입금하고, 해당 계좌의 예금에 관한 채권은 압류할 수 없도록 했다.

* 문의 :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과 044-202-3282

◈ 도로교통법
단안 장애인의 1종 보통면허를 허용하는 ‘도로교통법 일부개정안’도 함께 통과, 3년 만에 제도 개선에 청신호가 켜졌다.

현재 도로교통법은 단안 시력을 가진 사람들에 대해 2종 보통운전면허만 허용하고 있다.

이에 진선미 의원이 지난 2013년 단안 장애인도 1종 보통면허를 취득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개정안을 발의했으며, 다만 “안전운전을 담보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에 따라 운전면허 갱신기간을 현행 10년에서 3년으로 단축하도록 수정 의결됐다.

* 문의 : 경찰청 교통기획과 02-3150-0598

◈ 특수교육법
함께 통과된 특수교육법 일부개정안에는 장애를 이유로 특수교육대상자의 입학을 거부하거나 입학전형 합격자의 입학을 거부하는 등 불이익한 처분을 한 교육기관의 장에게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의 벌금을 부과하는 내용이 담겼다.

* 문의 : 교육부 특수교육정책과 044-203-6564

◈ 점자기본법
“점자는 어문과 동등한 공식적 문자다” 시각장애인의 문자향유권 확보를 위해 지난 2013년 최동익 의원이 발의한 ‘점자기본법안’도 국회를 통과했다.

제정법인 점자기본법은 기념행사를 추진할 수 있도록 했고, 점자발전기본계획을 5년마다 수립해야 하고, 연도별 시행계획을 수립해 시행하도록 하고 있다.

* 문의 : 문화체육관광부 국어정책과 044-203-2538

◈ 정신보건법
한때 관련 단체들 간 진통을 겪었던 ‘정신보건법 전부개정안’도 19대 국회 막차를 탔다.

개정안은 ‘정신보건법’을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로 변경토록 하고, 정신질환자의 범위를 ‘독립적으로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중대한 제약이 있는 사람’으로 축소 정의했다.

또한 정신질환자에 대한 복지서비스 개발, 고용 및 직업재활 지원, 평생교육 지원 등 정신질환자에 대한 복지서비스 제공 근거를 마련했다.

사회적으로 문제가 됐던 ‘강제입원’과 관련해서는 환자 본인 및 보호의무자의 동의로 입원을 신청하고, 정신과 전문의 진단 결과 환자 치료와 보호필요성이 인정되는 경우 72시간 범위에서 퇴원을 거부할 수 있는 ‘동의입원 제도’를 신설했다.

다만 개정안 속 ‘경찰관이 행정입원 신청을 요청할 수 있다’는 조항으로 관련 단체 간 진통을 겪었다. 한국정신장애연대는 “길거리를 배회하다 끌려갈 수 있다”고 주장한 반면, 정신장애인복지지원법추진공동행동은 “강제입원 절차가 강화된 것”이라며 반박한 것.

이에 지난 17일 정진엽 복지부 장관은 법제사법위원회 통과 당시 “경찰이 위험이 의심되는 정신질환자를 발견하면 정신과 전문의에게 입원을 요청할 수 있다”며 “이후 전문의는 시군구청장에게 입원신청, 다시 시군구청장은 전문의 진단을 받아 입원시킬 수 있고 비자의입원이기에 2주간의 진단 기간을 가져야 한다”고 절차를 설명한 바 있다.

 * 문의 : 보건복지부 정신건강정책과 044-202-2863

◈ 평생교육법
평생교육법 일부개정안은 장애성인의 평생학습권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것으로, 앞으로 평생교육의 사각지대에서 학습기회를 박탈당해온 장애인의 학습권이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개정안에 따르면 국가가 장애인평생교육에 대한 정책을 수립ㆍ시행하도록 하고, 그간 지방자치단체와 교육청 간 업무권한과 예산이 분리되어 있던 것을 교육청으로 일원화하되, 지방자치단체가 예산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했다.

 * 문의 : 교육부 평생학습정책과 044-203-6381

Total 1,60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복지뉴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공지 사회 [전생애] 2017 나에게 힘이 되는 복지서비스-복지가이드북 2017-06-12 4640
공지 주거편의 서울시, 저상버스 운행 정보 제공 2012-02-12 6897
공지 주거편의 전국 주요 도시 장애인콜택시 운행 정보 2010-04-07 10682
1605 의료재활 [전생애] 복지부, 장애친화 건강검진기관 지정 2018-10-19 1033
1604 사회 [전생애] 17년도 보건복지부 소관 추경예산(안) 2017-06-07 5646
1603 사회 [전생애] 서울시, 장애인콜택시 이용요금 조정 2016-08-18 5873
1602 주거편의 [전생애] 대전시, 장애인콜택시, 8월 1일부터 증차 운행 2016-08-05 5493
1601 직업경제 [전생애] 고용노동부, ‘17년도 최저임금 시간당 6,470원으로 고시 2016-08-05 5344
열람중 사회 [전생애] 국회, 장애인 관련 7개 법안 의결 2016-05-23 5494
1599 사회 [전생애] 전북 군산지방해양수산청, 연안여객선 이용 장애인 운임할인 확대 2016-05-19 5556
1598 사회 [전생애] 새마을금고, 구술민원제도 시행 2016-05-13 5421
1597 사회 [성인기] 경찰청, 대전 장애인운전지원센터 운영 2016-05-09 5372
1596 직업경제 [성인기] 중앙행정심판위, 장애인 고용관리비용 실제 작업지도시간을 근거로 지원 2016-05-09 5432
1595 사회 [성인기] 제주도, 어르신 및 중증장애인 대상 여권 배달서비스 실시 2016-05-03 5256
1594 주거편의 [전생애] 서울시, ‘무장애 버스정류소’, 연말까지 55곳 설치 2016-04-29 5277
1593 의료재활 [노인기] 복지부, 9월부터 장기요양 중증치매수급자 24시간 방문요양 제공 2016-04-29 5492
1592 의료재활 [영유아]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개원 2016-04-29 5498
1591 직업경제 [영유아] 고용부, 장애인 고용촉진 방안 발표 2016-04-26 5419
1590 보육교육 [영유아] 복지부, 7월부터 0~2세반 대상 맞춤형 보육 시행 2016-04-26 5329
1589 사회 [전생애] 복지부, 인터넷「복지로」 통해 복지급여 계좌변경 등, 복지서비스 민원 접수 2016-04-26 5648